여자들이 뽑은 최악의 프로포즈


최악의 프로포즈라고 합니다. 여자들이 뽑은 것입니다.

첫 번째 내가 만나본 사람 중에 니가 제일 괜찮더라

– 한 남자가 한 여자를 사랑하고 선택해서 영원히 행복하자가 아니라

여러 사람들 중에서 그나마 괜찮은 사람을 골랐다는 식의 의미가 전달이 되는 프로포즈라고 합니다.

말이 ‘아’다르고 ‘어’다르다고 하니, 이런 표현은 삼가하는게 좋겠어요.

두 번째 어디 시집 갈 곳 없으면 나한테 와라

– 여자에게 결혼하자고 말할 용기가 없었던 것인지 성의없다는 느낌이 많이 드네요.

기면 기고 말면 말고 라는 것 같습니다.

세 번째 우리 이제 결혼할 때가 되지 않았어?

– 이건 프로포즈라고 할 수도 없습니다.

로맨틱이라고는 찾아 볼 수가 없네요.

네 번째 반지 하나 없이 준비한 프로포즈

– 무릎 꿇고 꽃다발을 들고 반지를 보여주라는 건 아닙니다.

그래도 최소한 결혼을 약속할 만한 사이라면 반지 정도면 준비를 해야 할 것 같네요.

다섯 번째 공개적인 프로포즈

– 영화, 드라마를 많이 본 사람들의 문제겠죠.

여자들은 프로포즈는 공개적인 장소에서 하는 것보다 두 사람만이 있는 곳에서 오붓하게 받기를 원한다고 합니다.

영화는 영화일 뿐! 현실에 모든 것을 대입하지는 마세요.

The post 여자들이 뽑은 최악의 프로포즈 appeared first on 여바라.

가격 변동이 있을 수 있는 점 양해 부탁드리겠습니다.
이 포스팅은 파트너스 활동의 일환으로 이에 따른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고 있습니다.

따뜻한 농부”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유튜브 추천 영화 근황  (0) 04:00:03
여자들이 뽑은 최악의 프로포즈  (0) 2020.03.14
반창고 붙이는 법  (0) 2020.03.13

  • 여자들이 뽑은 최악의 프로포즈
  • 댓글 남기기

   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